기사제목 ‘나 혼자 산다’ 전현무, ‘폼생폼사’ 시구 연습…시구 코치 윤현민 대동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나 혼자 산다’ 전현무, ‘폼생폼사’ 시구 연습…시구 코치 윤현민 대동

기사입력 2017.05.26 08:3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나혼자산다_전현무 폼생폼사 시구 연습.jpg
 
[아시아 빅뉴스 유병철 기자] ‘나 혼자 산다전현무가 폼생폼사시구 연습을 한다. 투구할 때 폼을 가장 중요하게 생각한다는 그는 시구 코치로 윤현민을 대동해 전 프로야구 선수라는 천군만마를 얻었고, 프로야구 시구를 코앞에 두고 야구 실력을 응급처치하는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26일 밤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김영진 / 연출 황지영 임찬) 206회에서는 프로야구 시구자로 선정된 전현무가 시구 연습에 열과 성을 다하는 하루가 공개된다.
 
전현무가 다이내믹한 포즈로 시구 연습을 하는 스틸이 공개됐다. 전현무는 힘이 잔뜩 들어간 나머지 온 얼굴 근육까지 이용해 공을 던지고 있고, 탈춤을 추는 듯한 투구폼과 진지하게 포수에게 사인을 보내고 있어 폭소를 유발한다. 이를 본 윤현민이 폼이 좀 촐싹맞다고 해야 되나라며 솔직하게 평가를 했다는 후문이다.
 
또한 윤현민은 폼이 중요하다는 전현무의 요청에 맞춰 자세 중심으로 코칭을 했다. 하지만 윤현민은 전현무의 불안한 제구력 때문에 코치하랴 볼보이하랴 동분서주했고, 이에 전현무에게 공 잡는 법부터 다시 차근차근 알려줬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날 전현무의 시구 연습을 위해 두 명의 코치가 더 투입됐다. 야구 해설가 정민철과 야구선수 임찬규가 그 주인공으로 시구 역사상 최고의 코치진이 완성됐다고 전해져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이처럼 완성도 높은 투구 자세를 위한 전현무의 익살 넘치는 시구 연습은 26일 밤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나 혼자 산다'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저작권자ⓒ아시아빅뉴스 & 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67566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