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몰-카! 안돼요! 종로경찰서 홍보대사 ㈜인터비디 소속 가수들 몰카 방지 캠페인 펼쳐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몰-카! 안돼요! 종로경찰서 홍보대사 ㈜인터비디 소속 가수들 몰카 방지 캠페인 펼쳐

- 종로경찰서와 함께 광화문 광장 일대에서 몰카 방지 캠페인
기사입력 2017.05.27 00:3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아시아빅뉴스 정현호 기자]

몰카방지 단체샷.jpg
[사진제공=인터비디 ]

 

서울경찰청 종로경찰서 홍보대사인 인터비디 소속 보이그룹 디아이피, 걸그룹 인스타와 솔로가수 D.O직구가 광화문 광장 일대에서 몰카 방지 캠페인을 펼쳤다.

오전 11시부터 진행된 오늘 캠페인은 여름철이 다가오며, 여성들의 옷차림이 가벼워짐에 따라 발생하는 각종 몰래카메라 범죄를 예방하기 위하여 진행되었다.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14조에 카메라 등 이용 촬영 죄에 해당하는 몰래카메라 범죄가 해마다 증가하고 있으며, 이에 따라 종로경찰서에서도 종로경찰서 홍보대사인 디아이피와 인스타 · D.O직구와 함께 몰래카메라가 심각한 범죄임을 인식시키기 위하여 캠페인을 벌였다.

오늘 캠페인은 종로경찰서 김 수환 서장(총경)과 여성청소년과 유 보현 과장(경정) 등 종로경찰서 여성청소년과 직원들이 함께 하였으며, ()인터비디 신 영학 회장을 필두로 디아이피 · 인스타 · D,O직구는 광화문 광장 · 광화문 역 · 광화문 일대 거리를 걸으며 시민들과 일일이 인사하고 캠페인 전단지와 물티슈를 나누어주며 캠페인 알리기에 최선을 다했다.

캠페인을 함께 한 디아이피 태하는 몰카 범죄의 심각성을 알리는 캠페인을 통해, 범죄를 사전에 예방하여 급증하는 몰카 범죄가 줄어들 수 있었으면 좋겠다.” 라며 홍보대사로서 다하여 범죄 예방을 위한 캠페인에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 라고 함께 한 소감을 밝혔다.

또한 인스타 예송은 가수 · 홍보대사 이기 전에 여자로서, 여름철 몰래카메라 범죄가 겁이 나기도 한다.” 라며 종로경찰서 홍보대사로서 같은 여자들이 여름철 몰카 범죄로부터 안전할 수 있도록 해야겠다. 라는 생각에 더 열심히 캠페인에 임했던 것 같다.” 라며 소감을 밝혔다.

 

()인터비디는 종로경찰서 홍보대사로서 해당 캠페인 뿐 만 아니라 종로경찰서 관할 지역 내의 중 · 고등학교를 대상으로 깜짝 힐링 콘서트를 계획 중에 있다.

종로경찰서는 캠페인을 진행하며 몰카 범죄의 피해자가 되지 않기 위해서는 안경을 만지작거린다거나 발을 내미는 등의 행동을 하는 사람과 기기의 수상한 구멍 등을 주의 깊게 살펴보고, 에스컬레이터 · 계단 등에서 뒷사람이 가방이나 쇼핑백을 자신의 몸쪽으로 가까이 들이댄다면 반드시 주의 깊게 살펴보는 등 스스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라고 설명 했다.

현행법 상 몰카 범죄는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원 이하의 벌금형과 함께, 촬영물을 인터넷을 통하여 유포할 경우 7년 이하의 징역 또는 3000만원 이하의 벌금형과 함께 성범죄의 유죄가 확정되면 법원의 판단에 따라 20년간 신상정보등록대상자가 되어 관리를 받게 될 수 있는 중범죄이다.

 

<저작권자ⓒ아시아빅뉴스 & 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99605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