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눈덩이 프로젝트’ 박재정-마크, 드디어 만났다…신개념 프로젝트 눈 앞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눈덩이 프로젝트’ 박재정-마크, 드디어 만났다…신개념 프로젝트 눈 앞

기사입력 2017.06.08 08:2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아시아 빅뉴스 유병철 기자] 새 음악 예능프로그램 눈덩이 프로젝트의 미스틱엔터테인먼트 박재정과 SM 엔터테인먼트 NCT 마크의 범상치 않은 만남이 드디어 성사됐다. 과연 이들의 첫 만남이 눈덩이 프로젝트에 어떠한 결과를 초래할지 궁금증이 쏠리고 있다.
 
‘SM미스틱의 첫 콜라보레이션 프로젝트 눈덩이 프로젝트는 미스틱 여운혁 피디와 SM 이예지 피디의 기획에 미스틱의 대표 프로듀서 윤종신과 SM의 싱어송라이터 헨리까지 메인 프로듀서로 가세해 시선을 사로잡은바 있다. 특히, SM과 미스틱의 주요인사를 모두 움직인 눈덩이 프로젝트의 시작이 박재정과 마크였다는 것이 공개되면서 대형 프로젝트를 성사시킨 미라클 파워에 주목하고 있다.
 
이에 눈덩이 프로젝트측은 “NCT 마크와 그의 성덕으로 유명한 미스틱의 박재정이 드디어 만났다고 밝히며 ‘SM+미스틱+여운혁 PD+이예지 PD+윤종신+헨리이 모두를 한번에 움직이게 한 미라클 파워맨 박재정과 마크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마크에 대한 팬심을 공공연하게 밝혀 온 박재정은 눈덩이 프로젝트의 중심에 서게 된 것에 대해 작년 8~9월부터 NCT 마크가 좋다고 말했다. 하지만 이렇게 일이 눈덩이처럼 커질 줄은 몰랐다.”며 놀라움을 표했다. 그러면서 방송이라고 해서 단지 방송으로 끝나는 관계는 원치 않는다. 마크와 오래가고 싶다.”며 적극적으로 마크에 대한 진심을 드러냈다. 이에 대해 마크는 재정이 형과 처음 만나는 데 팬미팅인 줄 알았다. 살짝 부담이기도 했지만 감사한 마음이 커 감사하고 너무 좋은 부담이라고 생각한다. 제가 낯을 많이 가리는 성격인데 먼저 내밀어준 손 덕분에 여기까지 올 수 있었다며 박재정과의 만남이 신선한 충격임을 고백했다.
 
뿐만 아니라 두 사람으로부터 시작된 눈덩이 프로젝트에 대해 박재정은 좋은 기회라고 생각한다. 지금 저의 열정과 마크의 열정이라면 무엇이든 할 수 있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마크 역시 “’모든 만남은 소중하다.’고 어릴 때부터 들으며 자라왔다. 더구나 이번 경우에는 나를 직접 찾아온 만남이기 때문에 재정이 형과 정말 멋있게 음악을 하고 싶다.”고 밝혀 앞으로 두 사람이 보여줄 케미에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새 음악 예능프로그램인 눈덩이 프로젝트SM과 미스틱의 첫 콜라보레이션 프로젝트로 7월 첫 방송 예정이다.
 
<저작권자ⓒ아시아빅뉴스 & 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09252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