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살림남2’ 김승현, 서툴지만 오붓한 딸과의 첫 데이트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살림남2’ 김승현, 서툴지만 오붓한 딸과의 첫 데이트

기사입력 2017.06.20 07:5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살림남2 김승현 딸과의 첫 데이트.jpg
 
[아시아 빅뉴스 유병철 기자] 모델 겸 배우 김승현과 그의 딸 김수빈이 오붓한 첫 부녀간 데이트를 즐겼다.
 
오는 21일 방송되는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김승현-김수빈 부녀가 오랜만에 함께 나들이를 나서는 다정한 일상이 그려질 예정이다.
 
지난주 살림남2’ 방송에서 김승현은 딸이 아끼는 색조 화장품을 떨어뜨려 깨뜨리는가 하면 가까워지려는 마음과는 달리 폭풍 잔소리로 갈등을 빚었다. 이에 김승현은 화장품 변상을 핑계로 딸과의 관계 개선을 위한 데이트를 계획한 것.
 
딸이 사춘기에 접어들고는 첫 나들이에 함께 나선 두 사람 사이에는 조금 어색하고 어설픈 분위기가 흘렀지만 이내 화장품 쇼핑과 오락실 삼매경에 빠져 여느 부녀의 다정한 모습을 연출했다는 전언이다.
 
아빠 김승현의 노력하는 모습에 딸 김수빈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재밌긴 했고 노력하는게 보여서 좋긴했는데 아직 어색하고 많이 피곤하다는 솔직한 속마음을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다소 어설픈 첫 데이트였지만 딸과의 거리를 한결 좁힌 아빠 김승현은 정말 오랜만인 것 같다. 딸하고 같이 자주 못 돌아다녔던 것 같다며 뒤늦게 반성하는 모습을 보였다.
 
현재 김승현의 딸 수빈 양은 현재 김포에 있는 본가에서 인천에 있는 미용특성화 고교까지 1시간 가까이 걸리는 긴 거리를 통학 하고 있는 중. 이 때문에 김승현은 아침을 거르기 일수인 딸을 위해 빵을 사들고 배웅을 나가는 지극정성 다정한 아빠의 면모를 엿보이기도 했다.
 
한편 김승현은 딸 수빈이 중학교에서 왕따를 당했다는 사실에 충격을 받았다고 해 당시 상황에 대한 궁금증과 함께 안타까움을 자아낼 전망이다.
 
김승현은 아이들한테 암암리에 왕따를 당하고 있다는 얘기를 수빈이에게 직접 들었을 때 청천벽력같았다너네 아빠가 어렸을 때 너 잘못 낳았다는 잔인한 폭언들로 큰 상처를 입었을 딸을 걱정하며 눈시울을 붉혔다는 후문이다.
 
스무살에 아빠가 된 미혼부 김승현이 사춘기에 접어든 딸과 함께 서먹해진 부녀관계를 회복하려는 현실 부녀의 티격태격 리얼한 적응기가 펼쳐질 살림남2’는 오는 21일 저녁 855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아시아빅뉴스 & 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35671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