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나 혼자 산다’ 헨리, 태국서 어마무시 인기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나 혼자 산다’ 헨리, 태국서 어마무시 인기

기사입력 2017.08.10 08:2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나혼자산다_헨리 태국서 어마무시 인기.jpg
 
[아시아 빅뉴스 유병철 기자] ‘나 혼자 산다헨리가 태국에서 어마무시한 인기를 누리고 있는 모습이 포착돼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하고 있다. 특히 그는 장소를 불문하고 팬들에게 사랑의 총알을 마구 발사하고 하트 콧구멍까지 망설임 없이 보여주는 등 4차원 팬 서비스로 매력을 어필하고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오는 11일 밤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 217회에서는 월드스타 헨리가 종횡무진하며 태국을 홀린 하루가 공개된다.
 
이번엔 헨리가 월드스타로서의 면모를 제대로 보여준다. 그가 태국에 방문한다는 소식에 공항은 팬들로 인산인해를 이뤘고, 그가 가는 곳마다 수많은 팬들이 그를 반겼다. 이에 이번 주 방송에서는 그가 태국에서 묵었던 호텔부터 출연했던 라디오 방송까지 태국에서의 헨리의 일거수일투족을 모두 공개할 예정이어서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특히 헨리는 구름떼같은 인파에 취해 섹시함을 장전한 사랑의 총알팬서비스를 했다. 하지만 그는 예상치 못한 팬들의 반응에 아 창피하다~ 어떡해~”라며 부끄러워하면서 현장을 빠르게 빠져나갔다고 전해져 팬들이 어떤 반응을 보였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한 헨리는 태국 언론과 인터뷰를 하던 중 전매 특허인 하트 콧구멍을 발사하며 인터뷰를 진행하던 태국 매체들을 홀렸다는 후문이다. 특히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하트 콧구멍을 자랑스럽게 보여주면서 장난기 넘치게 손 하트까지 더한 헨리 표 더블 하트가 시선을 강탈한다.
 
이처럼 가는 곳마다 인파를 몰고 다니며 태국에서도 변함없이 러블리함을 무한대로 뿜어낸 월드스타 헨리의 태국 방문기와 그의 4차원 팬서비스는 오는 11일 밤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나 혼자 산다'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저작권자ⓒAsiaBigNews & 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12381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