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믹스앤더시티’ 효민, 카메라 삼키는 팔색조 매력 ‘음악+뷰티’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믹스앤더시티’ 효민, 카메라 삼키는 팔색조 매력 ‘음악+뷰티’

기사입력 2017.12.07 09:4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효민.jpg
 
[아시아 빅뉴스 유병철 기자] ‘믹스앤더시티효민이 팔색조 매력으로 시선을 강탈했다.
 
6일 밤 방송된 JTBC EDM 리얼리티 믹스앤더시티에서는 개인곡을 중간 점검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그 중에서도 가장 눈길을 끈 건 바로 효민이었다.
 
지난 1화부터 만들고 싶은 음악 장르로 '트로피컬 하우스'를 꼽아온 효민은 이날 방송서 레코딩을 마치며 만족스러운 밝은 모습을 보였다. 첫 미팅때부터 좋은 캐미를 보였던 한상원 프로듀서와 함께 만든 곡 '비젼(Vision)은 트로피컬 하우스 장르에 감미로운 멜로디라인을 가진 대중적인 곡으로 탄생했다.
 
걸그룹 티아라로 데뷔후 꾸준히 활동을 하고 있는 모습에서 EDM 뮤지션으로 도전하는 진지한 모습에서 효민의 아티스트로서 또다른 가능성과 함께 매력을 느낄 수 있는 에피소드였다고.
 
효민은 믹스앤더시티에 참여해 개인곡 음원 제작 뿐 아니라 디제잉, 캐쉬캐쉬(CashCash)와의 콜라보레이션 등 음악과 퍼포먼스 뿐 아니라 프로필 미션 등 모든 에피소드에서 열심히 노력하는 모습을 보이며 팀내 열심 멤버로 타이틀이 붙기도 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프로필 미션에서 보여준 극강의 비주얼은 이날 방송의 하이라이트였다. 걸그룹 출신 다운 완벽한 몸매와 미모, 거기에 카메라 앞에만 서면 뿜어져 나오는 무한한 매력이 시선을 강탈했다.
 
한편 '믹스앤더시티'는 한국의 케이팝 뮤지션, 래퍼, 밴드 등 다양한 분야의 아티스트들이 EDM 음악을 만들어가는 과정을 담은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수요일 밤 1230, JTBC를 통해 방송된다.
<저작권자ⓒ아시아빅뉴스 & 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08703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