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크로스’, 2018 상반기 대박조짐 화제작 ‘안방 정조준 완료’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크로스’, 2018 상반기 대박조짐 화제작 ‘안방 정조준 완료’

기사입력 2018.01.12 08:5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크로스.jpg
 
[아시아 빅뉴스 유병철 기자] 2018년 상반기 안방극장, 다양한 소재와 장르-영화적 재미까지 갖춘 드라마 2편이 눈길을 끈다. ‘관록의 대배우조재현과 진화의 아이콘고경표의 만남과 함께 장르의 하이브리드화로 시청자들에게 심장 떨리는 흥분을 선사할 메디컬 복수극 크로스와 모녀 로맨스 마더가 그 주인공이다.
 
129일 첫 방송되는 tvN 새 월화드라마 크로스는 병원과 교도소를 넘나들며 복수심을 키우는 천재 의사 강인규(고경표 분)와 그의 분노까지 품은 휴머니즘 의사 고정훈(조재현 분)이 만나 서로의 삶을 송두리째 뒤흔드는 예측불허 사건들이 연쇄적으로 벌어지는 이야기.
 
크로스는 장기이식 등 지금껏 한국 드라마에서 다뤄진 적 없는 파격 소재와 메디컬-복수의 신선한 장르 조합으로 주목받고 있는 웰메이드 장르물. 특히 브라운관을 가득 메울 배우들의 출중한 연기력과 함께 강렬한 존재감으로 첫 등장부터 시청자들을 압도할 캐릭터들이 이목을 끈다.
 
고경표는 생명을 구해야 하는 의사의 신분으로 아버지를 죽인 범인의 복수를 위해 교도소와 병원을 폭주하며 지능적 복수를 꿈꾸는 천재 의사 강인규역을 맡았다. 조재현은 강단있고 사명감 넘치는 휴머니즘 의사 고정훈, 전소민은 상큼 미모에 반전되는 4차원 매력의 장기이식 코디네이터 고지인역을 맡아 빛나는 리얼 연기의 향연으로 시청자들의 오감을 만족시킬 예정.
 
또한 2017OCN 최고 시청률 신화를 만든 터널로 탄탄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신용휘 감독과 영화 블라인드로 제48회 대종상영화제 시나리오상을 수상한 최민석 작가의 의기투합으로 주목받는다. 매회 휘몰아치는 쫄깃한 전개와 모종의 애증으로 엮인 고경표-조재현의 앙상블이 선사하는 카타르시스가 2018년 가장 센세이셔널한 메디컬 복수극의 텍스트가 무엇인지 선보일 것.
 
tvN ‘마더는 엄마가 되기엔 차가운 선생님(이보영 분)과 엄마에게 버림받은 8살 여자아이(허율 분)의 진짜 모녀가 되기 위한 가짜 모녀의 가슴 시린 러브스토리. 도쿄 드라마 어워드 4관왕 등 작품성과 화제성이 검증된 웰메이드 일드로 손꼽히는 동명의 일본드라마를 원작으로 했다. 연기파 배우 이보영-이혜영-고성희 등과 함께 시카고 타자기’, ‘공항가는 길로 디테일한 연출을 인정받은 김철규 감독, 영화 아가씨로 인간 본연의 감정을 담아낸 정서경 작가가 만나 눈길을 끈다. 124일 첫 방송.
 
한편 2018년 상반기를 빛낼 대박조짐 화제작으로 떠오르고 있는 크로스tvN 월화드라마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16’ 후속으로 2018129일 첫 방송 예정이다.
 
<저작권자ⓒ아시아빅뉴스 & 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37046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