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세모방’ 박명수-주상욱, 길 잃은 두 남자 멘붕의 현장 포착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세모방’ 박명수-주상욱, 길 잃은 두 남자 멘붕의 현장 포착

기사입력 2018.01.12 08:5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세모방.jpg
 
[아시아 빅뉴스 유병철 기자] ‘세모방박명수와 주상욱이 길을 잃고 멘붕에 빠진 모습이 포착됐다. 두 사람은 레이스 내비게이션이 오작동한 탓에 반대 방향 버스를 탑승했고, 종점과 점점 더 멀어지는 상황에 우왕좌왕 하고 있는 것. ‘어디까지 가세요?’ 사상 초유의 사태가 발발할 이번 주 방송에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오는 13일 밤 1120분 방송되는 MBC ‘세모방: 세상의 모든 방송’(이하 세모방)은 목포 버스와 어디까지 가세요?’ 공동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박명수와 주상욱이 생각만 해도 아찔한 상황에 처했다. 승객을 배웅하고 돌아온 이들은 방향을 착각했고, 종점과 점점 멀어지는 반대편 버스를 탑승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버스 노선도를 보고 급격히 당황한 박명수의 모습이 담겨있다. 제작진에 따르면 그는 반대 방향의 버스를 탄 사실을 뒤늦게 알게 돼 다급하게 하차벨을 눌렀고, 배웅하기로 한 승객에게 미안해요! 나 못 데려다줘!”라는 말을 남긴 채 허겁지겁 버스에서 하차해 버스 안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박명수가 혼비백산하는 동안 주상욱에게도 똑같은 상황이 닥쳤다. 사진 속 주상욱은 버스 좌석에 기대어 초점 없는 눈동자로 허공을 응시하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하루 종일 단거리 승객만 만나 고난의 레이스를 펼치던 그는 이상하게 갈수록 종점과 멀어지는 상황에 당황했는데, 주변 승객을 통해 반대 버스를 탔다는 것을 알고 깜짝 놀라 황급히 버스에서 내렸다는 후문이다.
 
과연 박명수와 주상욱은 무사히 종점에 도달할 수 있을지 어디까지 가세요?’ 버스 레이스 베테랑인 두 사람이 반대 방향의 버스를 탑승하는 초보적인 실수를 범하는 모습은 오는 13일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세모방은 국내를 비롯한 세계 곳곳의 방송 프로그램에 MC 군단을 투입, 실제 프로그램의 기획부터 촬영 전반에 걸쳐 리얼하게 참여하며 방송을 완성하는 야외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토요일 밤 1120분 방송된다.
 
<저작권자ⓒ아시아빅뉴스 & 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98423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