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나도 모르게 ‘모모홀릭’, 입덕을 부르는 모모랜드의 매력 뿜뿜 화보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나도 모르게 ‘모모홀릭’, 입덕을 부르는 모모랜드의 매력 뿜뿜 화보

기사입력 2018.03.19 07:5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하이컷 218호 모모랜드1.jpg
 
[아시아 빅뉴스 유병철 기자] 모모랜드가 상큼 발랄함이 넘치는 걸리시 화보를 공개했다.
 
모모랜드는 315일 발간한 스타 스타일 매거진 하이컷 화보를 통해 대세 걸그룹답게 입덕을 부르는 매력 부자의 면모를 발휘했다. 스포티한 티셔츠, 니삭스, 레트로풍 운동화를 패셔너블하게 소화하며 패션돌로서의 가능성 역시 유감없이 드러냈다.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주이는 학창시절 셀카사진의 비주얼을 재현하기 위해 흑발로 변신할 생각이 없나?”라는 질문에 저도 흑발을 원하지만 금발로 사랑받다 보니 쉽게 바꿀 수가 없다. 제 스타일이냐, 팬들의 사랑이냐. 전 아직 팬들의 사랑이 더 중요하다. 머릿결은 포기한지 오래지만 다행히도 두피는 건강하다라고 답했다.
 
연우는 뿜뿜의 섹시 댄스 파트인 일명 연우 타임에 대해 맨 앞의 관객들이 얼굴을 감싸 쥐고 꺄아소리지르는 걸 보면 솔직히 웃음이 터진다. 섹시한 느낌을 줘야하는 파트니까 웃으면 안 되는데. 가끔 제가 썩소를 지은 것처럼 보일 때가 있을 텐데 그건 웃음을 최대한 참으려다 그런 표정이 나온 거다라고 말했다.
 
태하는 사촌 오빠(JYJ 김준수)에 대해 이번 설에 만났다. 오빠가 지금 군대에 있는데 모모랜드가 군대에서 요즘 최고라고, 자기도 으쓱하다고 이야기해줬다. 대선배에게 그런 이야기를 들으니 좋더라. 1위 했을 때도 축하한다고 연락해줬다.”고 밝혔다.
 
모모랜드의 화보는 315일 발간한 하이컷 218호를 통해 만날 수 있다.
 
<저작권자ⓒAsiaBigNews & 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36675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