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무법변호사’ 이혜영, 캐릭터컷 첫 공개…두 얼굴의 기성지법 향판 야누스 매력 폭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무법변호사’ 이혜영, 캐릭터컷 첫 공개…두 얼굴의 기성지법 향판 야누스 매력 폭발

기사입력 2018.04.16 08:3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무법_이혜영 캐릭터컷.jpg
 
[아시아 빅뉴스 유병철 기자] ‘무법변호사이혜영의 캐릭터컷이 첫 공개됐다. 고귀한 성녀와 검은 탐욕, 양 극단의 두 얼굴을 가진 기성지법 향판으로 변신한 이혜영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간담을 서늘하게 하고 있다.
 
개늑시 커플김진민 감독과 이준기의 재회로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는 새 토일드라마 무법변호사측은 16일 극중 기성지법 향판 차문숙으로 분한 이혜영의 모습을 첫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무법변호사는 법 대신 주먹을 쓰던 무법(無法) 변호사가 자신의 인생을 걸고 절대 권력에 맞서 싸우며 진정한 무법(武法) 변호사로 성장해가는 거악소탕 법정활극.
 
이혜영은 극 중 고결한 성녀의 얼굴 속에 탐욕을 감춘 기성지법 향판 차문숙 역을 맡았다. 차문숙은 자신의 존재 자체가 한 도시의 법이자 정의라는 자만심으로 가득한 인물. 법의 가장 꼭대기에서 권력을 휘두르면서 기성 시민들의 존경과 신임을 한 몸에 받는 독보적인 여인이다.
 
공개된 사진에는 의중을 알 수 없는 이혜영의 서늘한 모습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이혜영은 자신의 위용과 존재감을 드러내는 매서운 눈빛으로 기성지법 향판의 고고하고 기품 있는 자태를 뽐내고 있다. 또한 모든 것을 꿰뚫는 듯한 이혜영의 눈빛과 서늘한 표정이 보는 이들의 심장을 철렁하게 만든다. 특히 한쪽 눈썹을 살짝 올리며 불편한 심기를 드러내고 있어 무슨 상황인지 궁금증을 유발하는 동시에 심장 떨리는 긴장감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또다른 사진 속 이혜영은 고결한 성녀의 모습. 폭포수 같은 눈물을 흘리고 있는 어린아이를 바라보는 그녀의 눈빛은 자신의 모든 것을 아낌없이 내주는 어머니처럼 따뜻하기만 하다. 이에 이미 차문숙역에 200% 몰입한 이혜영의 모습을 통해 무법변호사에 대한 기대감 역시 높아지고 있다.
 
이처럼 이혜영은 전작 마더에서 보여준 강인한 모성애와는 결이 다른 카리스마로 성녀의 가면 뒤에 음흉한 속내를 감추고 있는 야누스의 얼굴을 선보일 예정이다. 그런 가운데 이혜영은 무법변호사촬영장을 그녀만의 독보적인 존재감과 이혜영이라는 이름 석자로 가득 채우고 있다. 특히 김진민 감독의 큐 사인과 함께 자유자재로 변주하는 표정과 눈빛, 탄탄한 발성으로 현장을 압도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무법변호사제작진은 이혜영이 살 떨리는 두 얼굴의 카리스마로 그녀의 연기 인생 가장 강렬한 변신을 꾀한다면서 눈빛만으로 모든 이들을 무릎 꿇게 만드는 카리스마를 발산하며 황홀한 연기를 펼칠 이혜영의 열연을 기대해달라며 당부했다.
 
tvN 새 토일드라마 무법변호사개와 늑대의 시간’, ‘오만과 편견’, ‘결혼계약등 세련된 영상미를 자랑하는 김진민 감독이 연출을 맡고 영화 변호인’, ‘공조’, 드라마 리멤버-아들의 전쟁을 집필한 윤현호 작가가 극본을 맡아 큰 관심을 모으고 있는 기대작. tvN ‘라이브후속으로 오는 512일 밤 9시 첫 방송 예정이다.
 
<저작권자ⓒ아시아빅뉴스 & 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29173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