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나 혼자 산다’ 박나래, 드레스 입은 순백의 신부(?) 변신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나 혼자 산다’ 박나래, 드레스 입은 순백의 신부(?) 변신

기사입력 2018.05.17 07:5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박나래.jpg
 
[아시아 빅뉴스 유병철 기자] 나 혼자 산다박나래가 웨딩드레스를 입은 순백의 신부(?)로 변신했다. 알고 보니 그녀가 결혼을 앞둔 17년 지기 절친을 위해 웨딩드레스를 직접 만들어주기 전 미리 다른 드레스를 시험 삼아 입어본 것으로, 이를 통해 친구들과의 진한 워맨스를 보여줄 예정이어서 관심이 쏠리고 있다.
 
오는 18일 밤 1110분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 244회에서는 결혼을 앞둔 친구를 위한 박나래의 드레스 제작 도전이 공개된다.
 
솔로인 박나래가 웨딩드레스를 입은 모습이 공개돼 보는 이들을 깜짝 놀라게 한다. 사진 속 그녀는 드레스를 입고 긴장한 듯 경직된 표정을 짓는가 하면 새 신부처럼 해맑은 미소도 짓고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제작진에 따르면 박나래는 스몰웨딩을 치르는 절친을 위해 웨딩드레스 만들기에 도전하는데, 다른 드레스를 참고하기 위해 다양한 드레스를 입어봤다. 그녀는 예쁜 모습을 남겨주고 싶더라고요라며 친구를 위한 의미 있는 선물을 준비했음을 고백했다는 후문.
 
특히 박나래가 한 땀 한 땀 정성 들여 드레스를 만들고 있는 모습도 함께 공개됐는데, 장인 정신을 발휘하며 진지한 표정으로 작업하고 있다. 앞서 그녀는 옷 수선도 척척 해내며 금손의 실력을 뽐낸 바 있어 그녀가 완성한 드레스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이처럼 결혼을 앞둔 17년 지기 절친을 위한 박나래의 정성 가득한 웨딩드레스 만들기는 오는 18일 밤 11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나 혼자 산다'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저작권자ⓒ아시아빅뉴스 & 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40714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