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미스 함무라비’ 고아라X김명수, ‘바름커플’ 주말 데이트 포착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미스 함무라비’ 고아라X김명수, ‘바름커플’ 주말 데이트 포착

기사입력 2018.05.28 07:2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미스.jpg
 
[아시아 빅뉴스 유병철 기자] ‘미스 함무라비고아라와 김명수가 주말 데이트에 나선다.
 
디테일 다른 생활밀착형 법정드라마로 공감을 이끄는데 성공한 JTBC 월화드라마 미스 함무라비측은 3회 방송을 앞둔 28일 박차오름(고아라 분)과 임바른(김명수 분)올바른케미가 돋보이는 스틸컷을 공개해 설렘지수를 높인다.
 
공개된 사진 속 박차오름과 임바른은 우월한 한복 자태로 꿀케미를 발산한다. 보는 이들의 광대미소를 자아내는 꽃미소부터 애교 넘치는 브이까지 세상 사랑스러운 박차오름과 달리 두 손을 가지런하게 모은 임바른의 모습에선 어색함이 폴폴 풍긴다.
 
또 다른 사진 속 한복을 벗고 벚꽃 거리를 거니는 두 청춘 판사의 모습은 시선을 강탈한다. 법복을 벗어도 눈에 띄는 두 사람의 비주얼은 마치 한 폭의 그림 같다. 법원에서는 사사건건 의견을 대립했던 두 사람이지만 사진 속에서는 따뜻한 미소가 감돈다. 벤치에 나란히 앉아 조심스럽게 자신의 이야기를 전하는 박차오름과 그를 바라보는 임바른의 꿀 떨어지는 다정 눈빛이 설렘을 불러일으킨다.
 
이상주의열혈초임판사 박차오름과 원칙주의엘리트 판사 임바른은 다른 성격만큼이나 판사로서의 기준도 달랐다. 약자들의 사연에 귀를 기울이며 공감을 동력으로 거침없이 달려 나가는 박차오름, 섣부른 선의보다는 법리와 원칙을 꼼꼼히 따지는 임바른은 서로에게 영향을 주고받으며 민사44에서의 첫걸음을 뗐다. 액셀과 브레이크처럼 서로를 보완하며 나아갈 두 사람의 성장이 기대된다.
 
미스 함무라비제작진은 매 사건마다 팽팽한 설전을 펼쳤던 박차오름과 임바른은 서로를 통해 보완하고 성장하는 진행형 캐릭터다라며 오늘(28) 방송되는 3회에서 다르게만 보였던 박차오름과 임바른이 서로를 이해하는 순간을 맞게 된다. 다름을 인정하고 성장할 바름 커플올바른 케미를 지켜봐 달라고 밝혔다.
 
한편, 직장 내 성희롱 사건을 맡게 된 민사 44부의 모습이 그려질 미스 함무라비’ 3회는 28일 밤 11JTBC에서 방송된다.
 
<저작권자ⓒAsiaBigNews & 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72926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