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이규한, 강렬 연기 변신 ‘호평 세례’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이규한, 강렬 연기 변신 ‘호평 세례’

기사입력 2018.06.04 08:2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이규한 (1).jpg
 
[아시아 빅뉴스 유병철 기자] 배우 이규한이 한계 없는 배우임을 입증했다.
 
최근 개봉한 영화 <데자뷰>에서 교통사고로 고통스러운 환각을 겪는 지민(남규리 분)의 약혼자 우진 역을 맡은 배우 이규한이 강렬한 연기 변신으로 호평을 얻고 있다.
 
영화 <데자뷰>는 차로 사람을 죽인 후, 공포스러운 환각을 겪게 된 여자가 견디다 못해 경찰에 찾아가지만 사고가 실재하지 않았다는 사실을 듣게 되고 아무도 믿을 수 없는 상황에 빠져드는 충격 미스터리 스릴러다.
 
<데자뷰>를 통해 첫 스릴러 장르에 도전한 이규한은 극중 지민을 지극정성을 보살피는 약혼자 우진으로 다정한 면모를 선보인다. 하지만 서서히 지민을 방관하며, 폭력적인 성향과 섬뜩한 이면을 드러내 극의 긴장감을 고조시킨다.
 
이규한은 한 작품 안에서 180도 돌변하는 우진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하며 탄탄한 연기력과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냈다. 그간 다양한 장르에서 활약해온 그는 20년 연기 내공을 바탕으로 흡인력 있는 감정 연기를 선보이며,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했다는 호평을 얻고 있다.
 
특히 지난 1월 종영한 tvN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16>에서 이영애(김현숙 분)진상 시동생캐릭터로 망가짐을 불사하며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한 바 있어, <데자뷰>에서의 악역 캐릭터 변신이 관객들에게 더욱 강렬한 인상을 남긴다.
 
이규한은 스크린뿐만 아니라 브라운관에서도 맹활약 중이다. 현재 인기리에 방영중인 MBC 주말드라마 <부잣집 아들>(극본 김정수/제작 이관희프로덕션)에서 외식업체 가미의 실무자이자 김영하(김주현 분)를 짝사랑하는 남태일 역을 맡았다. 이계동(강남길 분)의 죽음 이후, 사촌 동생 이광재(김지훈 분)와 일과 사랑에 있어 대립각을 세우며 흥미진진한 전개를 이어가고 있다.
 
이와 같이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며 한계 없는 캐릭터 소화력을 자랑한 이규한의 연기 행보에 많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이규한은 현재 MBC 주말드라마 <부잣집 아들> 촬영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저작권자ⓒ아시아빅뉴스 & 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19866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