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카라신 주니어, 싱글 앨범 “Holy Night” 반년만에 음원으로 컴백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카라신 주니어, 싱글 앨범 “Holy Night” 반년만에 음원으로 컴백

기사입력 2018.11.21 15:2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아시아빅뉴스 김민정기자]

noname01.png
 
[사진제공 = 배드보스컴퍼니]

싱어송라이터 카라신주니어가 싱글 앨범 “Holy Night” 로 반 년만에 컴백했다.

솔로가수 카라신 주니어는 반 년전 “Flowierng knigts 3018” 정규 앨범 발매 이후 싱글앨범으로 새로 돌아왔다. 

전 앨범에서 카라신주니어는 앨범 전18곡을 프로듀싱해많은 음악가들 사이에서 인정을 받았다.

또한 최근 태국 현지에서 활동과 우크라이나에서 성공적으로 투어를 마치고 돌아와 많은 해외 팬들에게 사랑을 받고 있다.

noname02.png
 
[사진제공 = 배드보스컴퍼니]

이번 ‘Holy Night’ 는 이 전의 프로젝트 앨범 “Holy” 의 리메이크 곡이다피아노 반주에 슬픈 곡이었던 이전 Holy와는 달리 고향처럼 존재하는 사운드통기타 반주의 시작으로 같은 가사를 좀 더 빠르게 이야기한다컨츄리와 보컬 사운드의 합주로 인해 외로움에 대한 두렵고 쓰라린 감정은 더 짙어졌다끊임없이 채워지는 보컬의 위태로운 벌스 멜로디와 텅 빈 공간에 힘없이 외치는 훅 멜로디의 조화가 현실의 괴리감을 계속 찌른다. 

이번 Holy Night은 꿈과 현실의 관계에 대한 성찰이 담긴 곡이다사람은 사람이기 전내 눈앞의 현실을 마주해야 하는 껍데기 위주의 생명체이다나의 깊은 방에서 나아가려 하는 방향과 나와 현실의 마찰을 이루는 이 껍데기의 방향은 절대로 같을 수 없다는 사실에서 오는 공허함모두가 느끼는 시대의 빈자리이다. 

앨범커버 역시 비쥬얼 아트 디렉터 Anthony’s World가 맡았다

<저작권자ⓒAsiaBigNews & 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82062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