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로드FC 격투 오디션에 김보성 윤형빈 이승윤 참여 "대단한 의리!"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로드FC 격투 오디션에 김보성 윤형빈 이승윤 참여 "대단한 의리!"

기사입력 2019.11.19 10:0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ROAD FC 격투 오디션 프로2.jpg
[사진=로드FC 제공]
로드FC와 PLAY1이 제작하는 새 격투 오디션 프로그램에 김보성, 윤형빈, 이승윤이 참여한다.

이들은 로드FC 김대환 대표, 정문홍 전 대표와 함께 뭉쳐 대한민국에 격투기 열풍을 예고하고 있다. 로드FC는 2010년 출범 후 지금까지 10년째 격투기 콘텐츠를 제작하는 스포테인먼트 회사다.

XTM '주먹이 운다', MBC '겁 없는 녀석들'로 종합격투기 대중화의 바람을 일으킨 명실상부 아시아 최고의 종합격투기 단체다. 현재까지 국내에서 유일하게 넘버시리즈와 아마추어리그를 50회 이상 개최했다. 

로드FC는 새로운 격투 오디션 프로그램의 본격적인 제작을 앞두고 타이틀 촬영에 임했다. 현장에 김대환 대표, 정문홍 전 대표에 연예인 파이터 3인방 김보성, 윤형빈, 이승윤이 함께했다. 

연예인 파이터 3인방은 10년 전 이승윤이 로드FC 1회 대회 데뷔로 시작해 윤형빈, 김보성까지 로드FC에 데뷔, 국민들에게 즐거움과 감동을 줬다.

김대환 대표, 정문홍 전 대표는 이들과 함께 꾸준히 사랑 나눔 프로젝트로 사회에 봉사하고 기부하는 사회 환원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격투기 사랑으로 똘똘 뭉친 이들의 우정은 촬영장에서도 자연스레 묻어났다. 현장에 있던 관계자에 따르면 촬영장에서는 끊임없이 웃음꽃이 피었다는 후문이다.

이번 촬영으로 본격적으로 대국민 격투 오디션 프로그램 제작이 시작, 다시 한 번 대한민국에 격투기 열풍을 몰고 올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로드FC는 12월 14일 그랜드 힐튼 서울에서 여성부리그인 굽네몰 ROAD FC 057 XX와 연말 시상식, 송년의 밤 행사를 진행한다.

[굽네몰 로드FC 057XX / 12월 14일 그랜드 힐튼 서울]

[아톰급 박정은 VS 심유리]

[-50kg 계약체중 이수연 VS 스밍]

[-60kg 계약체중 로웬 필거 VS 유카리 나베]

[굽네몰 로드FC 057 / 12월 14일 그랜드 힐튼 서울]

[웰터급 남의철 VS 신동국]

[노기 그래플링 매치 김수철 VS 타쿠미 타카야마]

[노기 그래플링 매치 이윤준 VS 시미즈 슌이치]

[미들급 라인재 VS 이은수]

[페더급 박형근 VS 마이크 갈리텔로]

[라이트급 정윤재 VS 난딘에르덴]

[페더급 김태성 VS 오두석]
<저작권자ⓒAsiaBigNews & 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29041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