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주걱난타로 오장육부를 두드리자!!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주걱난타로 오장육부를 두드리자!!

기사입력 2023.12.18 22:2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주걱난타로 오장육부를 두드리자!!

KakaoTalk_20231218_221750636.jpg

 (사진제공 : 남서울평생교육원)

[아시아빅뉴스 정현호 기자전국 난타학원, 평생교육원, 문화원, 예술학교 및 자격증학원 마다 인기과목으로 자리잡은 주걱난타는 간편한 준비로 무대나 강단에서 교육매체 운동매체로 활용할 수 있는 훌륭한 연주법 때문에 난타 인기종목으로 자리잡았다. 밀도늪은 커리쿨럼에 의한 재미있고 처계적인 지도로 확실한 기량과 교수법까지 전수하는 실전반주 가락연구회 박문수 교수(남서울대학교 가족기관 남서울평생교육원 책임교수)의 주걱난타 강습법이 전국을 강타하고 있다. 나이와 신체 피지컬에 상관없이 한글을 알고 열손가락만 있으면 누구나 할 수 있다. 무엇을 하느냐 보다 어떻게 하느냐 가 중요하다. 전국 유명강사들을 배출한 주걱난타의 원조 실전반주 가락연구회 박문수 교수를 만나보았다. 어김없이 매주 일요일 서울 신설동 남서울평생교육원 실습실 강당에는 박문수 주걱강습법 배움의 열기로 후끈후끈하다.

KakaoTalk_20231218_222118579.jpg

(사진제공 : 남서울평생교육원)(강습신청 문의 : 010-3789-4761) 

[박수로 건강을 지킨다] 박수는 매우 평범한 동작처럼 보이지만 그 안에 건강 비결이 숨어 있다. 인간의 손에는 14개의 기맥(氣脈)과 손목에서 손가락 끝까지 345개의 경혈이 있다고 한다. 박수를 치면 손바닥에 있는 경혈을 자극해 이와 연결된 심장과 폐 등 내장기능을 활성화시키고 기의 흐름과 혈액순환을 촉진하는 효과가 있다. 미 앨라배머대학교 연구팀은 뇌졸중 환자 13명을 대상으로 하루에 6시간씩 2주 이상 마비된 손을 주무르고 손과 팔을 강제로 움직이는 치료를 한 결과, 마비를 초래한 뇌 손상부위 조직이 2배의 크기로 증가했다고 국제학술지 ‘스트로크’에 밝혔다. 또 손을 자극하는 치료로 뇌세포 회로가 활성화되어 뇌졸중 환자의 손동작이 치료 전보다 2배 가까이 늘었다고 덧붙였다. 손을 많이 움직이는 사람들이 무병장수한다는 실질적인 통계자료도 있다. 미국의 한 조사에 따르면 건강하게 오래 산 사람들 중 1위는 지휘자, 2위는 피아니스트였다. 두 직업의 공통점은 손을 많이 사용한다는 점이다. 이렇게 자세하게 운동법도 써놨는데도 안따라 한다면 만약을 위해 들어놓은 생명보험이나 실비보험을 적절하게 이용해서 병원치료를 잘 받는것도 좋을것이다. 하지만 정말 아파서 생명보험이나 실비보험을 사용하게 되는 단계가 온다면 단지 박수 만으로 건강해 질 수 있었던 골든타임을 놓쳤다는 것이 될 것이다. 그래서 내 재산(아파서 병원비로 쓸꺼 아니니)을 지키기 위해서라도 반드시 따라해보길 바란다. 

KakaoTalk_20231218_224525462_02.jpg

(사진제공 : 남서울평생교육원)

박수의 효과를 좀 더 자세히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 경직된 몸을 풀어주어 긴장을 해소시키고, 자신감을 높여 스트레스를 해소해준다.

△ 온몸으로 박수를 치면 달리기보다 운동 강도가 높아서 군살이 생길 틈이 없어 다이어트 효과가 있다.

△ 우리 몸의 축소판인 손바닥 자극으로 몸의 구석구석까지 생기가 넘치고 건강해져 질병 예방 및 치료 효과가 있다.

△ 누구나 손쉽게 할 수 있고, 언제 어디서나 돈 한 푼 안 들이고 할 수 있는 경제적인 운동이다.

△ 양손 운동이기 때문에 좌뇌와 우뇌가 고르게 발달되고, 집중력이 향상되어 머리가 좋아진다.

KakaoTalk_20231218_224525462_01.jpg

(사진제공 : 남서울평생교육원)

<저작권자ⓒAsiaBigNews & 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70910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