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2012 부산국제광고제 출품작, 사상 첫 1만편 돌파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2012 부산국제광고제 출품작, 사상 첫 1만편 돌파

기사입력 2012.06.27 11:4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부산국제광고제 조직위원회(이하 조직위)는 출품작 접수를 마감한 결과, 57개국에서 단일광고 8,081편, 캠페인 2,350편 등 모두 10,431편이 출품됐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46개국 7,130편보다 참가국 수는 11개국(12.4%), 참가편수는 3,301편(46%)이나 증가한 수치로, 출품작 수가 만 건을 넘은 것은 2008년 부산국제광고제가 생긴 이래 처음이다. 이는 태국의 애드패스트(AD FEST), 싱가포르의 스파익스아시아 (Spikes Asia) 등 아시아 지역의 주요 광고제와 비교하였을 때 매우 큰 성장이라 할 수 있다. 출품작을 살펴보면, 국내 출품작은 2,828편으로 전년(2,508편)대비 13%가 증가했고, 해외 출품작은 7,603편으로 아시아 지역뿐 아니라 유럽, 남미, 아프리카, 중동 등 기타 대륙에서 골고루 출품작이 증가해 전년(4,622편)대비 무려 64%의 증가세를 보였다. 특히 방글라데시, 이란, 쿠웨이트, 우즈베키스탄, 크로아티아, 세르비아, 나이지리아가 올해 처음으로 부산국제광고제 출품에 참가하는 등 해외 출품작이 차지하는 비중이 전체 출품작 가운데 지난해 65%에서 올해 73%로 8%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또한 세계 광고계의 변화에 맞춰 올해 새롭게 신설된 엔터테인먼트, 전략 프레젠테이션, 이노베이티브, 다이버스 인사이트 부문에서도 932편의 작품이 출품되어 큰 호응을 얻은 것으로 평가된다. 이의자 공동집행위원장은 “광고제 신설 5년 만에 출품작 수가 만 건을 넘은 것은 매우 고무적인 일”이라며 이는 “부산국제광고제가 아시아 최대 광고제를 넘어 진정한 의미의 국제광고제로 성장하고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문화체육관광부와 부산시 등이 후원하는 부산국제광고제는 오는 8월 23일부터 25일까지 부산 해운대 벡스코에서 개최되며, 본선 진출작들은 컨벤션홀 1층 전시관에 전시되어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또한 광고제 기간 중 ‘디지털 휴머니즘’을 주제로 조나단 밀든홀(Jonathan Mildenhall) 코카콜라 부사장, 덴쯔의 세계적인 크리에이티브 디렉터(Creative Director) 아끼라 가가미 등 국내외 광고계를 대표하는 유명 연사가 초청되어 마케팅과 디자인 등에 대해 세미나와 상영회를 진행하게 된다. 부산국제광고제는 홈페이지(www.adstars.org)를 통해 참관 등록을 받고 있으며, 7월 내 등록 시 조기등록 할인 등의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저작권자ⓒAsiaBigNews & 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