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강남구, 홍콩에서 2592만 불 수출상담 성과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강남구, 홍콩에서 2592만 불 수출상담 성과

기사입력 2014.11.27 11:5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014 홍콩 국제뷰티박람회에 유망 뷰티 9개 社 참가 지원



 강남구(구청장 신연희)는 지난 12일부터 3일간 홍콩에서 열린‘홍콩국제뷰티박람회(COSMOPROF ASIA HONGKONG 2014)’에 지역 내 유망 화장품 기업 9개사와 함께 참가해 총 773건 2592만 불의 수출 상담실적과 29건 340만 불의 현장계약 체결 성과를 올렸다고 26일 밝혔다. 홍콩화장품 시장은 연간 약 19억 달러 규모의 아시아 최대 뷰티 시장으로, 특히 이곳에서 열리는‘홍콩 국제뷰티박람회’는‘이태리 볼로냐 코스모프로프’와 더불어 세계 양대 미용전문 국제박람회로 손꼽히는데, 올해에는 미국, 호주, 중국,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일본 등 42개국 2000여개 기업과 7만 2000명의 방문객이 몰려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전시회 기간 동안 SaSa, Bonjour, Watsons 등 홍콩의 대형 화장품 유통업체들과 동남아시아 각국의 구매자들이 강남구 참가 기업에 많은 관심을 보여 수출 상담과 현장계약 성과로 이어졌다.
  참가기업 중 피부, 성형제품 전문 유통 업체인 ㈜디엔컴퍼니는 베트남 업체와 필러 2백만 불 수출계약을 체결했고, 기초·색조 화장품 전문 업체 인 ㈜야다는 홍콩 현지 백화점과 50만 불 수출계약을 맺었다. 또한, 스킨·헤어 전문 업체인 라미화장품(주)은 홍콩 독점 판매 계약과 중동 UAE 구매자와 MOU memorandum of understanding, 당사국 사이의 외교교섭 결과 서로 양해된 내용을 확인·기록하기 위해 정식계약 체결에 앞서 행하는 문서로 된 합의를 체결했으며, 향수 전문업체인 ㈜지엔스는 현장판매와 함께 홍콩과 중국 업체와의 수출계약을 체결하는 등 좋은 성과를 거두었다.

 
  한편, 최근 홍콩 화장품 시장은 다양한 피부 타입에 맞춘 맞춤형 화장품이 강세를 보이는 동시에 인구 고령화 추세로‘코스메슈티컬(Cosmeceuticals, 화장품과 의약품 합성어)’화장품이 인기를 끌고 있는데, 해외 구매자들은 완제품뿐만 아니라 OEM original equipment manufacturing 주문자가 요구하는 제품과 상표명으로 완제품을 생산하는 것 등의 방식으로도 주문 의사를 밝혀 향후 참가 업체의 계약 체결이 더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구는 이번 박람회 참여업체에 제품홍보와 마케팅을 위한 부스 임차비 와 장치비 일부, 운송비, 통역, 현지이동 차량 등 전시 참가에 필요한 보조금 지원뿐만 아니라 코트라 홍콩지부 전문가를 초청하여 참가 기업을 위한‘시장설명회’를 개최, 홍콩 현지 기업의 생생한 비즈니스 노하우와 화장품 시장 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하는 등 참가기업들의 해외시장 진출을 적극 도왔다.
  구 관계자는“이번 박람회에 참가한 기업들의 활발한 상담을 통해 실질적인 수출계약 성과를 거둬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면서,“앞으로도 해외통상 지원 사업을 지속해 지역 내 유망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적극적으로 도울 계획이다.”고 말했다.


<저작권자ⓒ아시아빅뉴스 & 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