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파 가수 ‘호’ 국내 공식 데뷔…“가수 ‘비’ 공백 채우겠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파 가수 ‘호’ 국내 공식 데뷔…“가수 ‘비’ 공백 채우겠다”

기사입력 2011.10.06 23:3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국내에서 첫 솔로 앨범인 를 발표하며 공식 데뷔를 가진다.    이미 태국과 일본의 에이전시와 계약을 맺고, 콘서트와 방송 등으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호는 이번 데뷔를 통해 국내 팬들에게도 존재감을 시험받을 셈이다.   또 이번 호의 국내 데뷔는 막역한 사이로 알려져 왔던 가수 비의 입대시기와 맞물렸다는 점에서 벌써부터 화제가 되고 있다.   실제로 이 둘은 데뷔 그룹이었던 ‘팬클럽’시절부터 동료이자 친구로서 현재까지도 친분을 과시하고 있다. 특히 지난 비의 월드투어 콘서트에서는 함께 10여개 국가를 순회하며 공연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번 데뷔 앨범에도 비의 도움이 상당했다는 것.   박진영의 도움도 있었다. 사실 호는 과거에 어렵사리 몇 차례의 오디션을 치룬 바 있었으며, 그중에서도 JYP의 오디션은 박진영에게 직접 통보를 받는 등 탈락의 고배를 마신 바 있다. 하지만 계속해서 호의 실력을 눈 여겨 보던 박진영은 결국 이번 앨범에 대해 아낌없는 조언과 격려를 해주었다는 후문이다. 호의 소속사 측은 “비가 군 입대로 자리를 비우게 되면, 호가 비의 공백을 채워줄 것”이라며, “이것은 비와 박진영 등 주변인들과의 음악적인 교류와 우정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한편, 호의 첫 번째 솔로 앨범는 미국의 스탈링레코드에서의 작업과 그의 안무, 작곡, 작사 등 음악적인 베이스가 바탕이 됐다. 특히 이번 앨범은 타이틀곡 ‘크레이지투나잇’을 비롯해 강한 비트와 부드러운 리듬이 잘 조화됐으며, 웹툰 작가 ‘네스티 켓’의 작사 참여를 통해 개성이 돋보인다는 평을 받고 있다.  
[한국문화예술신문 기자 juwon5@hanmail.net]
<저작권자ⓒ아시아빅뉴스 & 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