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福山雅治、印税で借金を倍付け完済 祖母は「雅治は悪い仕事してる」と心配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福山雅治、印税で借金を倍付け完済 祖母は「雅治は悪い仕事してる」と心配

기사입력 2016.09.22 08:3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ASIABIGNEWS 星山壮鎬 記者]
237493976_72gieblF_b53511d44cb8cd64bd8ec61874ef4e0d_ialxFhyvG2VWz5a3.jpg
[Photo = Amuse HomePage]

今冬に第1子誕生予定の歌手で俳優の福山雅治が、22日放送のテレビ朝日系「徹子の部屋」に出演し、1991年3月にリリースした2枚目のアルバム「LION」の印税が40万円だったことを明かした。
福山は長崎から芸能界を目指して上京する際、母方の祖母から借りた20万円で購入したバイクを売り、それを交通費などに充てたという。

「人生で人からお金を借りたことは1回か、2回しかないが、バイクを買う時に長崎で20万円を借りた。上京するときにお金が欲しくて、バイクを売った」と説明した。この借金は、デビュー後に完済。「喜ぶと思って倍にして返した。2枚目のアルバムを出した時に入ってきた印税をほぼほぼ、おばあちゃんに。40万円ぐらいだったんですけど」と振り返った。ところがおばあちゃんの反応は喜ぶどころか、「逆に心配しまして。雅治、東京で悪い仕事してるんじゃないか、と」と苦笑い。17歳で亡くした父親がギャンブル好きの酒好きだったことがあり、「うちの父親のアキラさんもあんな感じだったし、雅治は東京に行って、悪い人たちと悪い仕事をしてるんじゃないかと逆に心配されました」と祖母とのエピソードを披露していた。なお、アルバム「LION」は2枚目の「アクセス」、3枚目の「風をさがしてる」の2曲のシングルなど12曲を収録している。

가수 겸 배우 후쿠야마 마사하루가 22일 예능 프로그램 [테츠코의 방]에 출연 해 1991년 3월에 발표 한 두 번째 앨범 "LION"의 인세가 40 만엔 이었다는 것을 밝혔다.후쿠야마는 나가사키에서 연예계를 목표로 상경 할 때 외할머니로부터 빌린 20만엔으로 구입 한 오토바이를 팔아 그것을 교통비 등에 충당했다고 한다. 이어 그는"인생에서 사람으로부터 돈을 빌린 것은 1번, 2번 밖에 없지만 오토바이를 살 때 나가사키에서 20만엔을 빌렸다. 상경 할 때 돈이 필요해서 오토바이를 팔았다"고 설명했다 .이후 후쿠야마는 두 번째 앨범을 발매 후 외할머니로부터 빌린 20만엔을 두배로 갚아 드렸다.그런데 할머니의 반응은 기뻐 하기는 커녕 "반대로 걱정 했어요. 마사하루 도쿄에서 나쁜 일하고있는 것은 아닐까"라고 걱정을 했다고 한다. "17살때 돌아가신 아버지가 도박을 좋아하고 애주가였다"며, 우리 아버지처럼 마사하루도 도쿄에 가서 나쁜 사람들과 나쁜 일을하고있는 것이 아닐까 반대로 걱정하셨다" 라고 할머니와의 에피소드를 이야기했다. 한편 앨범 "LION"은 총 12곡을 수록하고있다.

 

<저작권자ⓒAsiaBigNews & 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92966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