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카라' 박규리, 새 애칭 '한류 MC의 여왕'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카라' 박규리, 새 애칭 '한류 MC의 여왕'

기사입력 2012.01.24 20:3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걸그룹 카라의 리더 박규리가 '한류 MC의 여왕' 이라는 애칭을 듣고 있다. 박규리는 2012년 1월 11일 일본 오사카에서 열리는 26회 <골든디스크 어워즈 in 오사카>에서 슈퍼주니어의 이특과 함께 MC로 무대에 선다. 이어 1월 27일 도쿄 요요기 경기장에서 진행하는 '한일 패션이벤트 KISS'에서 유명모델 에비하라 유리와 함께 한국을 대표하는 MC로 나란히 선다. 두 행사 모두 한류 관련 빅 이벤트들로 모두 박규리에게 MC 러브콜을 보내 온 것. 박규리의 MC 경력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2011년 7월 13일 도쿄돔에서 열린 KBS '뮤직뱅크 in 도쿄, 케이팝 페스티벌'과 11월 9일 사이타마 슈퍼아레나에서 열렸던 SBSMTV '서울-도쿄 뮤직 페스티벌 2011' 등 주요 한류 이벤트와 공연에서 MC로써 매력을 뽐낸 바 있다. 소속사에 따르면, 일본에서 열리는 각종 합동 공연과 이벤트마다 박규리에게 MC 제의를 보내오고 있지만 바쁜 활동 스케줄로 인해 다 응하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처럼 박규리가 러브콜을 많이 받는 이유는 한류 가수 중 최상급에 속하는 일본어 실력, 매끄러운 진행 솜씨와 재치있는 말재주 등 진행자에게 필요한 자질을 잘 갖추고 있기 때문이다. 한편, '카라'는 2012년 1월 11일에 있을 '골든디스크 어워즈 in 오사카' 공연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저작권자ⓒ아시아빅뉴스 & 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