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전 세계 홀린 이민호, 여전한 막강 티켓파워 업그레이드 위상 ‘역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전 세계 홀린 이민호, 여전한 막강 티켓파워 업그레이드 위상 ‘역시’

기사입력 2017.01.18 08:4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LMH_01.jpg
 
[아시아 빅뉴스 유병철 기자] 전 세계를 홀린 이민호의 파워는 여전히 막강했다.
 
지난 17일 오후 6시 옥션에서 진행된 이민호 팬미팅 ‘The originality of LEE MIN HO'가 티켓 오픈과 동시에 6000석 전석 매진됐다.
 
팬미팅 일정이 공개된 직후 티켓 판매 오픈 전부터 국내는 물론 전 세계 팬들의 문의가 쏟아졌던 만큼 전 세계 팬들이 몰렸으며, 팬클럽 선예매임에도 불구하고 단시간에 전석을 매진시키며 여전한 이민호의 파워를 재입증 했다. 이에 표를 구하지 못한 팬들로부터 팬미팅 추가 요청까지 이어지고 있다.
 
이민호는 오는 218, 19일 양일간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팬미팅을 열고 전세계 각국의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지난 해 1월 같은 장소에서 연 토크 콘서트 역시 3000석이 초고속 매진된 바 있다. 이번에는 보다 많은 팬들과 만나기 위해 양일간 팬미팅을 개최하기로 결정했으나, 이 역시 빠른 속도로 매진되며 업그레이드 된 위상을 과시했다.
 
3년 만의 복귀작인 SBS ‘푸른 바다의 전설로 한층 진화된 연기와 매력을 선보이고 있는 이민호는 평소 팬들을 향한 애정이 남다르기로 유명하다. 팬들 앞에서 있는 그대로의 자신을 보여주기 위해 팬미팅 타이틀도 'The Originality of LEE MIN HO’로 정한 만큼 진솔한 매력을 유감없이 발휘할 계획이다. 지난 해 5월 데뷔 10주년을 맞아 전 세계 팬들의 축하 메시지와 이벤트가 이어졌지만 영화 바운티헌터스프로모션과 드라마 촬영 등의 일정으로 만남을 갖지 못했던 아쉬움을 이번 팬미팅을 통해 해소할 예정이다.
 
이민호 소속사 MYM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평소에도 팬들을 향한 사랑이 남다른 이민호가 어디에서도 보여주지 않았던 진솔한 모습을 공개할 예정이다. 바쁜 스케줄 틈틈이 기획에 참여해 아이디어를 내면서 팬들을 만날 날을 손꼽아 기다리고 있다. 이민호와 팬들 모두에게 특별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민호가 출연하고 있는 푸른 바다의 전설12일 방송된 17회가 전국 20.8%, 수도권 23%(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 집계결과)를 기록하며 20%를 돌파, 한계 없는 이민호의 역량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저작권자ⓒAsiaBigNews & asiabig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43470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